티스토리 뷰


오늘 택배로 나갈 책들.

인터넷으로도 팔고 있어서 

온오프라인 같이하는 셈인데 

중고책은 인터넷 가격이 정말 싸서 

보통 거기에 비슷하게 맞추어야 한다. 


거기에 약간의 마진을 더하고 판매를 한다. 

그래도 터무니 없이 싼 경우가 많고. 

인터넷에는 400원짜리 책도 많고 ㅎㅎ


어쩔수 없이 싼 책은 필요하다. 

책값이 현실화 되어야 하지 않을까 싶기도 하고. 

여기서 현실화는 각각의 입장이 다를 수 있겠는데 

조금 낮추는게 좋겠다는 생각이 크게 든다. 


중고책이 안 팔릴 때까지 

가격 현실화가 되면 

아무래도 새 책이 많이 나갈 것이다. 


당연히 요즘 책의 가격은 너무 비싼 것 같다. 

해외에서의 책은 더 비싸다. 

어떤게 현실적인지는 모르겠지만 

이런 작은 서점에서 조차 

중고책이 이렇게 나가는데 

그만큼 새 책 시장이 작아지는 것이다. 

지금은 답을 내기 보다는 

과정에서 의미를 찾는게 

중요한 것 같다.



댓글
댓글쓰기 폼
«   2018/01   »
  1 2 3 4 5 6
7 8 9 10 11 12 13
14 15 16 17 18 19 20
21 22 23 24 25 26 27
28 29 30 31      
Total
11,977
Today
10
Yesterday
17